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2000288
한자 階伯將軍遺蹟傳承地
영어의미역 The Historic Sites of General Gyebaek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충청남도 논산시 부적면 신풍리 산4 외 27필
시대 고대/삼국 시대/백제
집필자 강종원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유허지
건립시기/연도 660년경
관련인물 계백|김유신
높이 6.5m
둘레 47.6m
면적 69,026㎡
소재지 주소 충청남도 논산시 부적면 신풍리 산4 외 27필지도보기
소유자 논산시
문화재 지정번호 충청남도 기념물 제54호
문화재 지정일 1989년 12월 29일연표보기

[정의]

충청남도 논산시 부적면 신풍리에 있는 계백장군 유허지.

[건립경위]

백제 말기인 660년(의자왕 20) 나당 연합군이 백제의 요충지인 탄현과 백강으로 진격해 오자, 계백 장군은 황산벌에서 5천여 명의 결사대를 이끌고 신라 김유신의 5만 대군에 맞서 싸웠다. 전장에 나가기 전에는 가족들이 적의 노비가 되는 부끄러움을 면하기 위해 스스로 부인과 자식을 죽이고 떠났다고 한다. 계백 장군은 죽음을 각오한 결사대의 용맹스러운 활약으로 4번의 싸움에서 이겼으나, 수적인 열세로 말미암아 장렬하게 전사하였다.

전쟁이 끝난 뒤 김유신계백 장군의 시체를 찾도록 하였으나 끝내 찾지 못했는데, 이는 부근의 백제 유민들이 몰래 시신을 거두어 가장곡에 급히 가매장했기 때문이라고 한다. 그 뒤 오랫동안 무덤을 찾지 못하다가 1966년 비로소 찾게 되었지만 발견 당시에는 봉분이 반 이상 무너져 석곽이 노출된 상태였다. 이에 부적면 사람들이 보수하여 지석을 안치하고 내광회벽을 완봉한 후 봉분 둘레 47.6m, 직경 15.15m, 봉분 높이 6.5m로 복묘하였다. 1976년 5월 19일에는 봉토를 만들고 비석을 세워 현재의 모습을 갖추었다.

[위치]

계백장군 유적 전승지부적면 신풍리 산4번지 외 27필지에 자리 잡고 있다. 근처 충곡리에는 계백 장군의 위패를 모신 충곡서원이 있고, 무덤 동남쪽 연산면 신양리와 신암리 사청벌 일원은 계백 장군이 최후를 맞은 격전지인 황산벌이다. 현재 계백 장군 묘역에 대한 성역화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의의와 평가]

계백장군 유적 전승지계백의 진정한 충의 정신과 관용 정신을 배울 수 있는 장소이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