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2002324
한자 林粹澤家屋
영어의미역 Im Sutaek's House
분야 생활·민속/생활,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충청남도 논산시 연산면 오산리 117-3[백일헌로338번길 11-2]
시대 조선/조선
집필자 김회정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전통가옥
건립시기/일시 조선시대
정면칸수 4칸
측면칸수 4칸
소재지 주소 충청남도 논산시 연산면 오산리 117-3[백일헌로338번길 11-2]지도보기
소유자 임수택
문화재 지정번호 충청남도 문화재자료 제292호
문화재 지정일 1987년 12월 30일연표보기

[정의]

충청남도 논산시 연산면 오산리에 있는 조선시대 양반 가옥.

[위치]

임수택 가옥광석면, 노성면, 상월면, 부적면, 연산면의 경계가 만나는 연산면 오산리 마을회관에서 서북쪽으로 약 100m 지점에 있다.

[변천]

창건 연대는 명확하지 않으나 노성의 파평윤씨 집안에서 1703년에 윤원거의 손자인 윤임교의 처에 의해 건립된 가옥으로 추정된다. 이런 추정은 지붕 곳곳에 있는 막새기와에 새겨진 ‘숭정기원후칠십육년계미사월(崇禎紀元後七十六年)’이란 명문을 통해서 가능하다. 건립 후 광산김씨 집안에서 소유하여 5대에 걸쳐 생활해 오다가 1946년에 임수택의 소유가 되었다. 1987년 문화재 지정 당시 소유자의 이름을 따서 ‘임수택 가옥’이라 하였다. 6·25전쟁 때 행랑채가 소실되어 현재는 안채만 남아 있으며, 2001년 도비 및 시비와 군비의 지원으로 노후한 건축물을 수리하여 오늘에 이른다.

[형태]

평야 지대 가운데 낮은 구릉을 등지고 남향으로 배치되었으며, 가옥 주변으로는 대나무 군락이 울창하게 형성되어 있다. 본래 ㅁ자집이었을 것으로 추정되나 6·25전쟁 때 전면의 행랑채가 소실되어 현재는 ‘ㄷ’자 형의 안채만 보존되어 있다. 건물 지붕의 양 끝단은 맞배지붕 형식으로 올렸으나 건물이 꺾이는 부분은 우진각지붕 형식을 취하고 있다.

[현황]

소실된 행랑채 자리는 터만 남아 있으며, 행랑채 터 앞 단 아래에는 본래 연못이 있었다고 하나 현재는 메워져 주변 민가의 농기구 야적장으로 사용되고 있다. 가옥 전면에 행랑채가 소실된 이후 설치된 것으로 추정되는 담장이 있으며 그 가운데 사주문을 세워 대문으로 사용하였으나 현재는 노후하여 보수가 필요하다. 2008년 봄 해동기에 가옥 북쪽 지붕의 서까래가 부식되어 지붕이 훼손되자 논산시에서 수리하였다. 현재는 거주자가 없어 논산시에서 관리하고 있다.

[의의와 평가]

임수택 가옥은 조선시대 중부 지방의 전통 민가로서 양반 가옥의 형태를 잘 보여 주고 있는 건축물이다.

[참고문헌]
[수정이력]
콘텐츠 수정이력
수정일 제목 내용
2011.11.10 내용 수정 1) 노성의 파평윤씨 집안에서 건립한 것으로 전해진다. ->노성의 파평윤씨 집안에서 1703년에 윤원거의 손자인 윤임교의 처에 의해 건립된 가옥으로 추정된다. 이런 추정은 지붕 곳곳에 있는 막새기와에 새겨진 '숭정기원후칠십육년계미사월(崇禎紀元後七十六年)'이란 명문을 통해서 가능하다. 2) 막새기와에 1643년 즉 ‘숭정기원후십육년(崇禎紀元後十六年)’이란 글이 새겨져 있으나, 이 건물과의 관계 여부는 명확히 알 수 없다. ->삭제
이용자 의견
관리자 반영하였습니다. 감사합니다. 2011.11.10
용중재 임수택고택은 1703년에 윤원거의 손자인 윤임교의 처에 의해 건립된 가옥으로 추정.
1. 지붕 곳곳에 있는 망와에 새겨진 명문기와 - 숭전기원후칠십육년 계미 사월(안내판에 한 글자 누락)
2. 1700년 건립되어 1702년에 윤원거를 배향한 구산서원 건립 시점 직후- 100미터 정도의 거리에 인접
3. 구전 추적(파평윤씨 부인이 건립했다더라) - 마지막 거주자(윤상직)에 대한 증언
4. 서원 배향 인물의 후손이 서원근처에 거주해야 할 필요성 (서원 방문 빈객 맞이)
첫 거주자 : 용중재 윤동명(동지중추부사?)은 10대 후반부터 거주를 시작하여 92세까지 장수.
가옥 형태 : 안채와 사랑채가 미음(ㅁ)자 형태로 본채를 이루고, 언덕아래 행랑채를 포함하여 '므'자 구조의 가옥
2011.0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