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2000445
한자 論山遯巖書院
영어음역 Donam Seowon
이칭/별칭 돈암서원
분야 종교/유교,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충청남도 논산시 연산면 임리 74[임3길 26-14]
시대 조선/조선
집필자 이해준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서원
양식 전학후묘
건립시기/일시 1634년연표보기
소재지 주소 충청남도 논산시 연산면 임리 74[임3길 26-14]지도보기
전화 041-736-0096
홈페이지 돈암서원(http://www.donamseowon.com)
문화재 지정번호 사적 제383호
문화재 지정일 1993년 10월 18일연표보기

[정의]

충청남도 논산시 연산면 임리에 있는 조선 중기에 건립된 서원.

[개설]

논산 돈암서원김장생의 문인들이 스승을 추모하여 사우를 건립한 뒤 위패를 봉안하고 제사를 지내 오다 사당 앞에 강당을 건립하면서 서원의 단초를 이루었다. 또한 돈암서원은 1659년(효종 10)에 이어 1660년 (현종 1), 두 번 사액을 받은 특이한 사례이다. 돈암서원은 영향력의 범위가 넓어서 호서 지역 전체 뿐만 아니라 호남 지역에까지 영향을 미쳤으며 대원군의 서원 훼철령 때에도 보존된 충청 지역의 대표적인 서원이다.

[위치]

연산면소재지인 청도리의 연산역 남쪽 국도 1호선을 따라 서쪽으로 2.3㎞를 가면 도로 남쪽에 논산 돈암서원 입구가 있다. 이 길로 300m 정도 들어가면 논산 돈암서원이 자리하고 있다.

[변천]

서원 훼철령에서도 철폐되지 않고 보존되었던 유서 깊은 돈암서원은 원래 임리에 있었으나 1881년(고종 18)에 이르러 서원의 지대가 낮아 홍수 때 뜰 바로 앞까지 물이 차서 조금 높은 지대인 현재의 위치로 이건하였다.

[형태]

논산 돈암서원은 배산임수 형국으로, 평지에 전학후묘식으로 배치하였으나 앞면에 위치한 강당이 중심축에 놓이지 않고 약간 서쪽으로 비켜 직각 배치되어 있다. 돈암서원의 구조는 크게 네 개의 공간으로 구분되어 있다. 외삼문인 입덕문을 들어서면 강학 공간의 넓은 마당을 두고 강당인 양성당이 배치되어 있고, 양성재 서쪽에 장판각과 정의당이 배치되어 있다. 강당인 돈암 서원 응도당은 입덕문을 들어서서 직각으로 동향하여 배치되어 있다.

양성당 뒤로 내삼문을 두었고 사당을 배치한 묘당 공간이 있다. 돈암서원의 사당인 유경사는 정면 3칸, 측면 3칸으로 앞면 열은 퇴칸이고 뒷면 2열은 내부 공간을 꾸며 김장생, 김집, 송준길, 송시열의 위패를 봉안하였다. 논산 돈암서원 응도당은 별도의 공간으로 정면 5칸, 측면 2칸에 홑처마 팔작지붕이다. 각 칸 하나씩을 방으로 꾸몄고, 가운데 3칸 앞면에는 퇴칸을 만들어 마루를 깔았고, 뒷면에는 쪽마루를 달았다. 양 측면의 1칸통은 각각 큰 온돌방이다.

정의당은 정면 4칸, 측면 2칸으로 뒷면 열 가운데 2칸은 마루방을 두었다. 1고주 5량가 구조에 홑처마 팔작지붕이다. 장대석 외벌대로 기단을 만들었고, 바닥에는 전을 깔았다. 장판각은 정면 3칸, 측면 2칸에, 내부에는 모두 마루를 놓았다. 무고주 5량가 구조이고, 홑처마 팔작지붕이다. 사마재는 양성당 동쪽 측면에 ‘ㄱ’자 형태로 있고, 사마재를 에워싸는 담이 둘러져 있다. 1고주 5량가 구조에 홑처마 팔작지붕이다.

수직사는 동쪽 담을 둘러친 별도의 공간에 배치되어 있다. 정면 5칸, 측면 2칸으로 남쪽 1칸은 부엌, 가운데 2칸은 온돌방을 두었고, 북쪽 측면에는 퇴칸을 두었다. 온돌방 앞면에는 퇴칸을 두고 마루를 깔았으며, 마루는 우물마루로 짰다.

[의의와 평가]

광산 김씨는 연산 지역에서 세거하면서 많은 인재를 배출한 호서 명문 사족가문이다. 이런 이유로 논산 돈암서원은 서인-노론계를 대표하는 서원으로 1871년 서원 훼철령 때에도 훼철되지 않고 보존되어 오늘에까지 이르고 있으며, 특히 김장생이 타계한 후 제자와 문인들이 만든 돈암서원 책판(遯巖書院冊版)이 등 여러 자료가 남아 있다.

이렇듯 논산 돈암서원은 호서 지역은 물론 기호 지역 전체에서 존숭받는 서원으로, 김장생을 제향한 서원 중에서 가장 비중 있고 영향력 있는 서원으로 인정받고 있다. 현재까지 잘 보호, 관리되고 있으며 지역사를 연구하는 향토 자료로서도 보존적 가치가 높다. 나아가 호서 지역 사림의 동향을 연구하는 데 좋은 자료가 되며, 당시 실질적인 세력권자인 김장생의 영향력을 알 수 있다.

[참고문헌]
이용자 의견
김선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된 내용을 추가해주세요.
  • 답변
  • 한국향토문화전자대전을 이용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기하신 의견은 수정증보 사업을 통해 반영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2020.07.06